top of page

OCR 5.5% 유지… ‘주택 소유자 난감’



뉴질랜드 중앙은행(RBNZ)은 수요일 오후 2시 성명을 통해 올해 첫 번째 검토 후 공식현금금리(OCR)를 5.5%로 유지한다고 발표했다.

금융통화위원회는 정책 성명에서 "지난 1년여 동안 뉴질랜드 경제는 위원회의 예상대로 광범위하게 발전했다. 근원인 인플레이션과 인플레이션 기대에 대한 대부분의 측정치는 감소했고 인플레이션 전망에 대한 위험은 더 균형이 잡혔다. 그러나 목표치 인플레이션은 1~3%익 때문에 지속되는 인플레이션을 견딜 수 있는 위원회의 능력을 제한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높은 이민과 수요 증가 약화로 인해 국내 노동 시장의 수용 능력 제약이 완화되었지만, "예를 들어, 주택 임대료에 대한 상승 압력에서 분명히 알 수 있듯이, 최근의 높은 인구 증가가 총 지출을 뒷받침하고 있다"고 말했다.


위원회는 "2024년에는 더욱 둔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세계 경제 성장 둔화와 인플레이션 위험이 있는 '고조된 지정학적·기후적 여건' 등을 이번 결정에서 고려됐다"고 밝혔다.

"위원회는 현 수준의 OCR이 수요를 제한하고 있다고 확신한다. 그러나 헤드라인 인플레이션이 1~3% 목표치로 돌아오도록 하기 위해서는 뉴질랜드 경제의 역량 압력의 지속적인 감소가 필요하다. OCR은 이러한 현상이 발생하도록 하기 위해 지속적인 기간 동안 제한적인 수준을 유지할 필요가 있다."



아드리안 오르 중앙은행 총재는 발표 후 기자회견에서 위원회가 "금리 인하에 대해 절대 논의하지 않았다"고 기자들에게 말했다.


그는 "테이블 위에는 현 상태 유지와 추가 인상이라는 두 가지 의제만이 있었다"며 "공식현금금리가 충분하고 경제가 예상대로 움직이고 있다는 것은 매우 강력한 공감대였다"고 말했다


이번 결정은 중앙은행이 OCR을 안정적으로 유지하기로 한 다섯 번째 결정이다.


일부 주요 은행들은 업데이트를 앞두고 금리를 인하한 반면 OCR은 어느 시점에 하락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왔다.


조회수 702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