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R코드 표시하지 않은 혐의…카페주인 '기소'

오클랜드에 있는 한 카페 주인은 공식 Covid Tracer 앱 QR 코드를 표시하지 않은 혐의로 기소된 첫 사례가 됐다.


Rupa ’s Café의 소유주 인 Dilip Rupa는 작년에 WorkSafe와 경찰로부터 여러 차례 방문을 받아 QR코드가 표시되어야 한다는 점을 교육받았다.


WorkSafe는 Rupa가 2020 년 9 월에 처음 경고를 받았다고 말하며, 그 다음 달 그는 600달러 상당의 벌금과 함께 다시 경고를 받았다.

법정에 출두해야 했던 카페 주인은 이달 초 법정에 출두하지 않았고, 경찰은 체포영장을 집행해Rupa는 이번 주 초에 출두했다.



온라인에 올린 동영상에서 Rupa는 수동으로 로그북(manual sign in book)을 작성하는 다른 대체 방법이 있어 QR코드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WorkSafe는 기업들이 QR코드 표시를 거부하면 법을 어길 뿐만 아니라 뉴질랜드 사람들을 실망시키고 있다고 말했다.


Rupa의 카페는 29일 언론에서 방문했을 때 문을 닫고 연락에 응하지 않았다.


그는 다음 달에 법정에 출두할 예정이다.




#위클리코리아 #뉴질랜드_오클랜드 #뉴질랜드_뉴스 #뉴질랜드_위클리 #위클리_코리아 #국제뉴스 #해외뉴스 #뉴질랜드이민 #뉴질랜드비자

조회수 570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UCC롤링-배너.gif
jjdental 우측배너.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제목을-입력해주세요_-001 (28).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코리아_221114.jpg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뉴스코리아-배너.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