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QV, 전국 평균 주택가격… 15년 만에 가장 큰 하락

주거용 부동산 가치가 15년여 만에 가장 큰 폭으로 하락했다.


QV 주택가격지수에 따르면, 지난 몇 년 동안의 강한 상승과는 대조적으로 지난해에 전국적으로 평균 10.3%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평균 주택가치는 2020년 13.3%, 2021년 28.4% 상승해 3년 전 평균 72만 4,185달러에서 시장이 절정에 달했을 때는 최고 105만 3,315달러까지 상승했다. 2023년 주택 평균 가치는 94만 4,767달러로 시작되었다.

뉴질랜드 정부기관으로 시장 가치를 평가하는 Quotable Value(QV)의 최고 운영 책임자 데이비드 나겔은 앞으로 몇 가지 장애물이 더 있을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여름은 상대적으로 조용히 시작됐으며, 우리가 견뎌야 했던 혹독한 날씨도 도움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더 중요한 것은, 사람들이 중앙은행의 추가 금리 인상과 2023년에 올 경기 침체에 대한 전문가들의 예측에 주목하고 있으며, 이제 사람들은 지난 몇 년보다 훨씬 더 신중해지고 있다는 것이다.

나겔은 저신다 아던 총리의 사임 결정에 대해 언급하면서 부동산 시장은 불확실성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만약 새로운 노동당 지도부가 총력을 다해 선거에서 승리한다면 그것은 주택 시장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왜냐하면, 이민과 부동산 투자에 더 우호적일 가능성이 높은 국민당 주도 정부가 시장에 더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기 때문이다.

부동산 시장이 바닥을 치기를 기다리는 펀드 투자자들이 있는데, 그들은 총선 결과를 보고 부동산 시장에 뛰어들 가능성이 있다.

만약 펀드 투자자들이 주거용 부동산 시장에 유리한 영향을 미칠 국민당 정부가 정권을 잡을 가능성이 매우 높다고 판단한다면, 그들은 아마도 주머니에서 손을 빼내기 시작할 것이고 부동산을 사기 시작할 것이다.

나겔은 투자용 부동산에 대한 이자 공제를 복원하는 국민당 정책과 이민에 대한 접근법은 부동산 투자자들에게 매력적일 것이라고 말했다. 나겔은 세계적인 큰 사건들도 부동산 시장에 타격을 입혔다고 말했다.


“Covid-19는 가까운 시일 내 종식될 것 같지 않고, 우크라이나 전쟁은 진행 중이며, 기후 변화로 인한 거친 날씨는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올해는 정권이 막을 내리는 선거의 해입니다.”

전국적인 주택 가격의 평균가치 하락은 웰링턴 지역(-18.6%), 파머스턴 노스(-15.7%), 헤이스팅스(-13.4%), 오클랜드(-12.3%), 네이피어(-11.6%)가 상위 5위 안에 드는 등 주요 도심에서 가장 큰 타격을 받았다.

뉴플리머스(-2.5%), 크라이스트처치(-2.2%), 말버러(-1.5%)의 주택 가격도 하락했고, 퀸스타운(-5.9%)은 가장 탄력적인 지역이었다.

나겔은 “올해 인플레이션을 억제하는 데 도움이 될 경제적 고통을 훨씬 더 많이 겪을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며 “특히 경기 침체가 닥쳐 그 결과로 실업률 수치가 상승하기 시작한다면 더욱 힘들 것”이라고 말했다.

금리 인상은 주거용 부동산 시장에 지속적으로 영향을 미칠 것이며, 2021년 시장의 정점을 전후해 구매한 사람들이 가장 큰 타격을 입을 것으로 보인다.





조회수 411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기사배너광고모집_490x106.png
jjdental 우측배너.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제목을-입력해주세요_-001 (28).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코리아_230123.gif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