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제103회 울산전국체전 뉴질랜드 선수단 결과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6개의 우수한 성적 거둬…


뉴질랜드 선수단은 손조훈 재뉴대한체육회장과 최형엽 단장 인솔하에 임원과 서수 73명, 참관인 포함 총 77명이 참석했다.

제103회 울산 전국체육대회(2022년 10월 7일 ~ 13일)에 1,295명의 해외동포 선수단이 18개국에서 참가했다.


이는 최근 10년간 참가규모에서는 2019년 서울대회(18개국 1,868명)와 2014년 제주대회(17개국 1,614명)에 이어 3번째이나, 아직 끝나지 않은 세계적인 Covid-19 방역상황과 높아진 항공료 등을 고려하면 역대 최고 수준이라 할 수 있겠다.


3년만에 재외동포들의 체전 참가가 가능해 그 어느 해보다도 많은 선수단들이 참가했으며, 뜨거운 관심 속에 7일간의 일정을 마쳤다.


뉴질랜드선수단 참가 종목은 골프, 볼링, 스쿼시, 축구, 테니스, 탁구 등 총 6개 종목에 출전했으며, 경기 결과 금메달 1개, 은메달 1개, 동메달 6개의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금메달: 탁구 남자단식 (한종읍)

은메달: 골프 남자 단체전 (오승재, 브라이언 리)

동메달: 테니스 남자복식 (유영진)

테니스 여자복식 (안길자)

볼링 남자 6인조 단체전 (권대경, 김준우, 안중현, 조윤택, 홍우기, 황순호)

탁구 여자단식 (한수진)

탁구 혼합복식 (한종읍, 한수진)

골프 남자 개인전 (오승재)


한편, 전국체전 해외동포선수단은 1972년 제53회부터 재미동포 선수단이 최초로 참가했으며, 2011년에는 세계한인체육회총연합회가 결성돼 전국체전 출전 지원을 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검도, 볼링, 태권도, 스쿼시, 테니스, 탁구, 골프, 축구 등 8개 종목에서 해외동포 선수단들의 뜨거운 경기가 펼쳐졌다.


일부 재외동포 엘리트 선수들은 유도, 수영, 육상, 레슬링, 태권도 등 5개 종목에 출전해 국내 선수들과 기량을 펼치기도 했다.




조회수 447회댓글 0개
코로나캠페인_138x310_01
1/10
UCC롤링-배너.gif
jjdental 우측배너.jpg
멜리사리.jpg
Accounting House_203
365Health_203
KOKOS_203
1/1
제목을-입력해주세요_-001 (28).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always_400x130.png
위클리롤링_221115.gif
Kenton-Chambers_203
1/1
eftpos나라_203x68-01
원광한의원_203x68-01
Master자동차관리_203-01
NZPMS_203_68-01
Supercity_203-01
1/1
연합국회방송-배너-01.jpg
뉴스코리아-배너.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