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가짜 서류로 타우포 행…결국 덜미 잡혀

오클랜드 시민 두 명이 가짜 서류를 이용해 남쪽 검문소를 통과하여 타우포로 향한 후 경찰에게에 덜미를 잡혔다.


경찰은 17일 금요일에 위반 혐의를 알게 되었고, 타우포에 있는 지역 경찰에게 차량등록 세부사항이 포함된 메시지가 전달되었다.


금요일 오후에 교대 근무를 마친 타우포 경찰관은 차량을 발견하고 추가 지원을 요청했다. 경찰은 지역 보건당국의 조언을 받은 후, 두 사람을 체포하여 법정에 세우기 위해 오클랜드로 소환되었다.

한편, 18일 토요일 다른 곳에서는 오타후후에서 거주하는 4명이 미션베이에서 함께 낚시를 하는 모습이 발견되어 Covid-19 위반 혐의를 받았다.


경보수준 4단계가 시행된 이후 오클랜드에서는 17일 금요일 오후 5시 기준 78명이 총 82건의 위반 혐의로 기소되었다.




조회수 498회댓글 0개

留言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240402.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