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먹을 수 있는 커피 컵’… 죄책감 없이 일회용 포장



오클랜드에 거주하고 있는 한 가족이 천연 재료로 누수 방지 식용 커피 컵을 만드는 방법을 발견했다.

트와이스 에더빌 컵스(Twiice edible cups)의 공동 설립자인 제이미 캐시모어는 이 아이디어가 5년 전 아내 시몬이 남편에게 무심코 제안한 '커피 컵을 먹을 수 있다면 어떨까?'에서 처음 나왔다고 말한다



시몬의 아이디어를 들은 다른 모든 사람들은 그녀의 의견을 모두 흘려들었지만, 제이미는 실제로 먹을 수 있는 컵을 만드는 방법에 대해 곰곰이 생각하기 시작했고 부엌에서 그것을 시도했다.



그의 아버지 스티븐이 모양을 디자인하기 위해 협조한 후, 그들은 마침내 누수 방지 컵 역할을 하는 천연 바닐라 비스킷 제품을 생각해냈다.

제이미는 전 세계적으로 유사한 제품을 제조하는 회사들이 있지만 모두 와플을 기반으로 한다고 말한다.


"우리 제품은 상당히 오래 지속되고 맛도 더 좋은 부서지는 컵에 가깝습니다."


트와이스 컵의 기본 재료는 밀가루, 설탕, 물, 천연 바닐라, 코코넛 오일이다.



제이미는 뜨거운 커피를 포함한 액체를 담은 후에도 최소한 몇 시간 동안 그대로 유지되며 맛도 좋다고 말한다. 하지만 가장 큰 판매 포인트는 지속 가능성이라고 말한다.

다른 천연 컵들은 상업적으로 퇴비화 할 수 있는 반면, 트와이스 컵은 먹거나 집 정원에서 퇴비화 할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30억 개의 일회용 컵을 어딘가에 버리기 때문에 우리의 트와이스라는 아이디어는 즐거운 대안이 될 것입니다."


현재 크와이스는 뉴질랜드 카페에 테이크아웃용 핫 드링크 컵을 공급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키위 레스토랑 체인인 론스타에 아이들의 디저트용 컵을 공급하기로 계약했다.


다음으로, 그들은 영국 식용 컵 시장에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2023년 말까지 영국에서 직접 제조하기 위해 현재 자본을 조달하고 있다.

"영국과 유럽은 각국 정부에서 많은 기업들에게 일회용 제품을 사용하지 못하도록 강제하고 있다... 제조업체는 갈 준비가 되어 있고 유통업체도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조회수 419회댓글 0개

コメント


コメント機能がオフになっています。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705.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