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실종된 부동산 중개인… 마지막 목격 45분 후 친구 통화



실종된 크라이스트처치 부동산 중개인 옌페이 바오의 친구는 그녀가 마지막으로 목격됐다고 확인된 지 45분 후 마지막으로 통화했다고 밝혔다.

44세의 이 여성은 7월 19일(수요일) 오전 10시 30분경 위그람 지역에 있는 비카리즈 로드에서 마지막으로 목격되었다.



그녀는 그날 아이를 데리러 가지 않았고, 그녀의 차는 그녀가 마지막으로 목격된 곳 근처의 이로쿼이 플레이스에서 발견되었다.


바오가 실종된 곳에서 약 7km 떨어진 남부 고속도로에서 바오의 휴대전화가 발견되었다.



바오의 친구인 톈진은 어제 페이스북을 통해 수요일 오전 11시 16분에 위챗에서 실종된 부동산 중개인과 마지막으로 통화했다고 말했다.


그녀는 "바오와의 통화에서 뉴질랜드로 송금하기를 원하는 잠재적인 고객에 대해 언급했고 비용과 채널에 대해 확인했는데, 전화 통화시 바오가 어디에 있었는지 확실치 않다"고 썼다.



경찰 대변인은 성명을 통해 토요일 1뉴스에 그녀의 실종을 조사하는 경찰관들이 접수된 40여개의 다양한 제보에 대해 후속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말했다.


바오의 남편인 폴 구치가 어제 바오의 소재를 찾는 데 도움을 달라고 간절히 간청한 후에 나온 것이다.



조회수 665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617.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