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Air NZ, 단거리 국제선 ‘기내식 및 요금 변경’ 발표

최종 수정일: 4월 23일



에어 뉴질랜드는 올해 말부터 모든 고객이 이용할 수 있는 기내 엔터테인먼트와 간식 또는 식사를 제공하는 등 단거리 국제선 노선에 큰 변화를 발표했다.


새로운 "맞춤형 좌석(Seats to Suit)" 상품은 6월 11일 뉴질랜드와 호주 또는 태평양 제도 간 항공편에서 첫 선을 보일 예정이다.

월요일 아침 에어 뉴질랜드는 올해 수익 감소를 예고했다.



에어 뉴질랜드의 제레미 오브라이언 쇼트홀 총괄은 "새로운 접근 방식은 고객에게 더 많은 선택권을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모든 고객이 기내에서 특별한 경험을 하기를 원한다며, 우리의 약속 중 일부는 우리와 함께 비행하는 모든 사람들에게 환대를 제공하는 것이므로 탑승한 모든 사람들이 이제 완전한 기내 엔터테인먼트를 즐길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좌석만 있는 고객에게도 이제 우리의 놀라운 새로운 스낵 옵션 중 하나가 제공됩니다."


이용 가능한 요금의 종류도 변경된다.


좌석+가방 옵션은 사라지고 새로운 요금 종류는 좌석, 더웍스, 웍스플렉시, 프리미엄 이코노미, 프리미엄 플렉시, 비즈니스 프리미어, 비즈니스 플렉시 등으로 나뉘게 된다.

가장 기본적인 "좌석" 요금을 선택하면 30달러에 수하물 1개를 추가할 수 있다.



오브라이언은 "웍스 고객들은 위탁 수하물 1개, 식사 및 음료, 엔터테인먼트 및 무료 표준 좌석 선택 등 현재 제공되고 있는 것과 동일한 훌륭한 혜택을 계속 받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객들은 특히 자주 이용하는 많은 항공사들에게 저렴한 유연성이 중요하다고 말해왔기 때문에, 우리는 각 객실에 완전히 유연하고 환불 가능한 새로운 운임 옵션을 도입하려고 합니다.”


"새로운 ‘Seats to Suit’ 업데이트는 고객의 피드백과 승객들이 찾고 있던 변경 사항을 기반으로 합니다."


모든 단거리 고객에게는 기내 엔터테인먼트와 간식 또는 식사 외에도 차, 커피, 물, 주스가 제공된다.



이제 모든 사람에게 간식이나 식사가 제공되기 때문에 기내에서 기내식을 구매하는 것은 중단될 것이다

항공사 측은 "고객들은 계속해서 다양한 음료를 옵션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항공사는 또한 내일부터 모든 노선에 걸쳐 국내선 운임을 인상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오브라이언은 "많은 키위와 기업들처럼 에어 뉴질랜드도 지난 2년간 비용 증가에 직면해 있다"고 말했다.


"이전에 밝혔듯이 우리의 비용 기반이 30% 이상 증가했으며 현재까지 이를 최대한 흡수했습니다. 그러나, 항공 서비스 제공에 따른 더 높은 비용을 반영하기 위해, 가격 책정을 계속 검토할 필요가 있습니다."



조회수 688회댓글 0개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배너광고모집_490x106.jpg
jjdental 우측배너.jpg
세계한인언론인협회.jpg
위클리코리아_240530.gif
뉴스코리아-배너.jpg
거복식품-001.jpg
Sunny Chae
bottom of page